• American Chamber of Commerce in Korea
  • Your Partner in Business Since 1953
close
close

Login

home> >

[CEO Servers' Night 2023] AMCHAM's CEO Servers' Night Makes History in Fundraising Scholarships with…

AMCHAM's CEO Servers' Night Makes History in Fundraising Scholarships with 31 CEOs A record-breaking 16th AMCHAM CEO Servers’ Night   After four-year hiatus caused by COVID-19, this year marked the biggest event in terms of participants and proceeds gained Entire scholarship funds to go toward supporting university students from financially challenged backgrounds  November 15, 2023 – The American Chamber of Commerce in Korea (AMCHAM; Chairman and CEO James Kim) hosted the 16th AMCHAM CEO Servers’ Night on November 14 at the Conrad Seoul Hotel. Annually hosted by the Partners for the Future Foundation, AMCHAM’s charitable arm, this fundraising event aims to raising scholarship funds for university students from financially challenged backgrounds. This year, 31 C-level executives, including key AMCHAM member companies, gathered to serve food and drinks to their colleagues, partners and friends after being given dinner service training by Conrad Seoul staff. This year’s event was marked as the biggest CEO Servers’ Night in AMCHAM history in terms of participants and proceeds. This is the first CEO Servers’ Night hosted since 2019 due to the COVID-19 pandemic.  AMCHAM Chairman & CEO James Kim stated, “It was a heartwarming experience to bring back the CEO Servers' Night after the challenges of the COVID-19 pandemic. What made it even more exceptional was the record-breaking participation, with 31 CEO servers—the largest turnout ever for AMCHAM and PFF.” He continued, “Witnessing these global corporations wholeheartedly embracing CSR activities and making a real impact on society was beyond inspiring. AMCHAM and PFF will continue to work closely with the global business community in Korea to give back in a meaningful way.” All proceeds from the event, around KRW100,000,000 after covering all expenses, will be donated to the Partners for the Future Foundation to provide scholarships to university students in need.  The participants of this year’s CEO Servers’ Night included:  ###  장학금 모금에 한 뜻 정장 벗어 던지고 앞치마 두른 31명의 CEO, 제16회 ‘암참 CEO 서버스 나이트’ 자선 행사 역대 최대 성과   코로나19 팬데믹으로 2019년 이후 4년만에 재개되어 참가자 수와 수익면 모두 사상 최대치 기록 경제적으로 어려운 환경에 처해 있는 대학생들을 위해 마련된 기금 전액 기부  2023년 11월 15일 – 주한미국상공회의소 (암참; 회장 겸 대표이사 제임스 김)가 11월 14일 콘래드 서울 호텔에서 제16회 ‘암참 CEO 서버스 나이트’를 개최했다. 본 행사는 암참 산하 자선재단인 미래의동반자재단 주최의 연례 장학기금 마련 행사로, 한국 및 다국적 기업의 CEO들이 앞치마를 입고 일일 웨이터로 봉사하는 독특한 형태의 자선 행사이다. 마련된 기금은 경제적으로 어려운 환경에 처해 있는 대학생들을 위해 전액 기부된다.   이번 행사에서 암참 회원사를 포함한 31명의 최고경영자(CEO)들은 콘래드 호텔 직원들에게 기본적인 서빙 교육을 받은 뒤, 초청한 자사 임직원 및 지인들에게 저녁 식사와 와인을 서빙하며 그간의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인해 2019년 이후 4년만에 재개된 금년 행사는 참가자 수와 수익면에서 모두 사상 최대를 기록했다.   제임스 김 암참 회장 겸 대표이사는 개회사를 통해, “코로나-19 팬데믹의 어려움을 딛고 4년만에 ‘암참 CEO 서버스 나이트’라는 뜻깊은 행사를 재개하게 되어 가슴이 벅차오른다.” 라고 말하며, “무엇보다 역대 최다인 31명의 CEO와 함께 할 수 있어 더욱 뜻깊다.”라고 덧붙였다.   그는 이어, “CSR 활동에 진심을 다하며 선한 영향력 전파하는 데 선뜻 동참해 주신 글로벌 기업 및 대표님들께 깊이 감사드린다.” 라고 말하며, “암참과 미래의동반자재단은 의미 있는 방식으로 사회에 환원하기 위한 방법을 찾기 위해 앞으로도 한국의 글로벌 비즈니스 커뮤니티와 긴밀히 협력하여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올 해 행사를 통해 마련된 약 1억원의 기금은 (행사 제반 비용 공제 후)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학생들을 위한 장학금으로 쓰일 예정이다. 또한, 금년 행사에 참석한 CEO는 하기와 같다:   

2023.11.15

[AMCHAM -Qualcomm SME Collaboration Forum 2023] AMCHAM Forges Pathways for Stronger Global-SME Colla…

AMCHAM Forges Pathways for Stronger Global-SME Collaboration in the AIoT Ecosystem - The 3rd AMCHAM SME Collaboration Forum 2023 -   Showcasing Qualcomm's successful collaboration cases with Korean SME and venture partners and exploring opportunities for cross-border expansion between the U.S. and Korea   November 7, 2023 – The American Chamber of Commerce in Korea (AMCHAM; Chairman and CEO James Kim) hosted the AMCHAM SME Collaboration Forum this morning at the Grand Hyatt Seoul.  The AMCHAM SME Collaboration Forum, held in collaboration with Qualcomm Technologies Inc. for the third time, aims to actively promote mutually beneficial partnerships between global companies and SMEs by showcasing successful collaboration cases involving Qualcomm and Korean SMEs. The event also seeks to enhance the competitiveness of local SMEs and explore opportunities for cross-border expansion between the two countries. The forum featured several key officials from the U.S. and Korean governments, including H.E. Ahn Cheol-soo of the South Korean National Assembly, Andrew Gately, Minister Counselor for Commercial Affairs from the U.S. Embassy Seoul, and Minister Lee Young from the Ministry of SMEs and Startups, who pledged support through video remarks.  Under the theme “Expanding the SME Landscape into the Connected AIoT Ecosystem,” the event brought together representatives from AMCHAM member companies to explore strategies for strengthening alliances between international corporations and SMEs in the AIoT sector. Their discussions were geared toward fostering future collaborative prospects between the two nations. In his opening remarks, AMCHAM Chairman & CEO James Kim emphasized partnerships between global companies and Korean SMEs. “With a dedicated approach to our mission, AMCHAM is determined to facilitate enhanced business opportunities for SMEs in both the U.S. and Korea.” he said. He added, “AMCHAM stands ready to support both governments in driving inclusive economic development and fostering innovation on a global scale. We will continue working closely with industry partners to create an environment conducive to doing business for both SMEs and MNCs.” Senior Vice President and President of Asia-Pacific (APAC) at Qualcomm Technologies Inc., O.H. Kwon, delivered welcoming remarks about the various global opportunities in AI technology. “Amid growing interest in advanced AI technologies and its potential, such as generative AI, Qualcomm is committed to enabling on-device AI for smartphones, tablets, laptops, and other edge devices, gathering and processing data directly from the devices,” he said. “Qualcomm will continue to solidify the industry leadership by introducing innovative technologies and products including 5G, 6G, and on-device AI. We firmly believe that the driving force behind this growth and development lies in collaboration and cooperation.” He added, “Qualcomm is forging and broadening the scope of the collaboration with Korea System Integrator (SI) customers to expand the Internet of Things (IoT) ecosystem and create business synergies while further strengthening collaborative relationships with existing SME partners.” He added, "We will continue to seek opportunities to collaborate with businesses in Korea and support them to go global. We look forward to the ‘AMCHAM SME Collaboration Forum’ channeling more opportunities for collaboration between foreign companies and domestic SMEs.” H.E. Ahn Cheol-soo of the National Assembly expressed his endorsement for collaboration between SMEs and global companies in AI during his congratulatory remarks. “The AIoT sector's potential synergy arises from the combination of large corporations' economies of scale and the innovative ideas of various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s. This collaboration between SMEs and large companies is a symbol of equity and innovation in our modern era, further enhancing the significance of today's forum,” he said.  He continued, “Built upon the strong foundation of the ROK-U.S. security alliance, I do hope that AMCHAM which has expanded the path of bilateral economic cooperation, will persistently contribute its effort to fostering partnerships in emerging industries between the two countries.” In her video congratulatory remarks, H.E. Lee Young, Minister of SMEs and Startups, highlighted the international attention garnered by South Korean ventures and startups. “Korean startups and ventures have achieved global recognition, exemplified by 111 companies receiving innovation awards at CES 2023.” She continued, “The Ministry of SMEs and Startups is actively supporting initiatives that foster collaboration between startups and global companies. When these innovative SMEs and startups partner with global companies possessing expertise in digital technology, business operations, and strong brand recognition, their potential to transform into global unicorns significantly grows.” Minister Lee also expressed openness to policy recommendations aimed at fostering business development in both countries, assuring that such suggestions would be thoroughly considered and integrated into the government's strategies. “Additionally, I hope AMCHAM Korea will act as a bridge, facilitating active collaborations between innovative Korean startups and ventures and exceptional U.S. global companies,” she added. Andrew Gately, Minister Counselor for Commercial Affairs from the U.S. Embassy Seoul, said, “Today’s event, with its focus on highlighting the relationship of SMEs with multinational corporations, such as Qualcomm, establishes benchmarks for internationalization and turbo-charging the growth of SMEs.” The event focused on Qualcomm’s key collaboration with Korean SMEs within the 5G AIoT ecosystem. Representatives from Qualcomm’s local SME partners presented on each company’s partnerships in this field, including President Andrew J. Park of Thundercomm Korea, who presented on the topic, “Charting the Future of Hybrid AI with Qualcomm & Thundercomm”; President Peter Lee of Zin Cooperation, who spoke on the theme, “Realization of DX Utilizing Aware Technology”; Senior Director Chris Lee,of Innodep, who explored the theme, “The Age of Intelligent Public Safety”; and Executive Director Bokkyeong Kim of InTown, who delved into the topic, “Why Private 5G for Enterprise?”   ###  주한미국상공회의소, 글로벌-중소기업 간 협력을 통한 상생 AIoT 생태계 구축 방안 모색 - 제3회 ‘2023 암참 중소기업 상생협력 포럼’ 성료 –  퀄컴의 국내 중소벤처 협력사와의 모범 사례 발표 및 한·미 양국간 향후 협력 기회 증진 방안 모색   2023년 11월 7일 – 주한미국상공회의소 (암참; 회장 겸 대표이사 제임스 김)가 오늘 오전 그랜드 하얏트 서울 호텔에서 ‘2023 암참 중소기업 상생협력 포럼(AMCHAM SME Collaboration Forum 2023)’을 개최했다.    암참의 ‘중소기업 상생협력 포럼’은 퀄컴 코리아의 국내 중소벤처 협력사 파트너십 케이스 스터디를 통해 글로벌 기업과 중소기업(SME) 간 상생협력을 적극 독려하고 국내 중소기업의 경쟁력 강화 및 양국간 진출 기회를 모색하기 위해 마련된 행사로 올 해 3회째를 맞았다.    올해 포럼에는 안철수 의원, 앤드류 게이틀리 주한미국대사관 상무공사가 참석하여 축사를 전해주었고, 이영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영상 축사를 전했다. 이 외에도 한·미 정부 관계자 및 다수의 암참 회원이 참석한 가운데, ‘Expanding SME horizon toward connected AIoT Ecosystem' 을 주제로 글로벌 기업과 중소기업 간 AIoT 분야에서의 상생협력 사례를 공유하는 등 한·미 양국간 향후 협력 기회 증진 방안에 대해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암참 제임스 김 회장 겸 대표이사는 개회사를 통해 먼저 글로벌 기업과 한국 중소기업 간 파트너십의 중요성을 강조하였다. 또한 그는 “암참은 한·미 양국의 중소기업이 서로의 나라에서 더욱 활발한 비즈니스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암참은 경제 발전을 선도하는 포용력 발휘 및 글로벌 차원의 혁신 촉진을 위해 양국 정부를 지원할 만반의 준비가 되어 있다.”고 강조하며, 중소기업(SMEs)과 글로벌 다국적 기업(MNCs) 모두에 보다 나은 환경 조성을 위하여 다양한 산업 파트너들과 밀접히 협력하여 나갈 것.” 이라고 덧붙였다.   권오형 퀄컴 본사 수석 부사장 겸 아태지역 총괄 사장은 환영사를 통해 “생성형 AI 등 진보된 AI 기술과 그 가능성에 이목이 집중되는 가운데 퀄컴은 스마트폰, 태블릿, 노트북등 엣지 디바이스 자체에서 데이터를 수집, 처리하는 온디바이스 AI에 주력하고 있다. 퀄컴은 앞으로도 5G, 6G, 온디바이스 AI등 혁신적인 기술 및 제품들을 선보이면서 업계 선도적인 위치를 더욱 공고히 할 것이며, 이러한 성장과 발전의 원동력은 상생과 협력에 있음을 굳게 믿는다.” 라고 덧붙였다.  그는 또한, “퀄컴은 기존 중소기업 파트너사들과의 협력 관계를 더욱 강화하는 한편 사물인터넷 생태계 확장을 위해 새롭게 협력관계를 다지게 된 국내 System Integrator (SI) 고객들과도 사업적 시너지를 창출해 나가고 있으며, 그 협력 범위를 더욱 넓혀가고 있다.”며 “한국에서 협력하고 있는 사업들이 글로벌 진출을 할 수 있는 방법들을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찾겠다. 이번 행사를 토대로 외국계 기업과 국내 중소 기업간의 협업을 다질 수 있는 기회가 더 많아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안철수 의원은 이어 “AIoT 분야는 대기업의 규모의 경제와 다양한 중소기업들의 아이디어가 결합해야 시너지를 낼 수 있다.” 라고 말하며, “또한, 중소기업과 대기업의 상생은 우리 시대 공정과 혁신의 지표라고도 할 수 있기에 오늘 포럼이 더욱 의미 있다.” 라고 덧붙였다. 그는 또한, “한·미 안보동맹을 기반으로 양국 경제협력의 길을 넓혀온 암참이 앞으로도 신산업 분야의 양국 파트너십을 위해 더욱 힘써 주기를 바란다.” 라고 말했다.   중소벤처기업부 이영 장관은 영상 축사를 통해 먼저, “대한민국의 벤처·스타트업은 올해 개최된 CES2023에서 111개사가 혁신상을 수상하는 등 세계가 주목하고 있다.” 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중소벤처기업부는 글로벌 기업과 한국의 벤처·스타트업 기업이 협업할 수 있는 마련하고 적극 지원하고 있다.” 라고 말하며, “한국의 벤처·스타트업 기업도 기술력과 경영 노하우 브랜드 인지도를 보유한 글로벌 기업과 협업을 원하고 있으며, 이들은 글로벌 유니콘으로 성장을 꿈꾸고 있다.” 고 덧붙였다.  그는 또한, “오늘 포럼을 통해 양국의 기업이 발전할 수 있도록 정책적 제안을 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다.”고 말하며, “더불어 대한민국의 혁신 벤처·스타트업이 미국의 우수한 글로벌기업과 활발히 교류하고 협력할 수 있도록 암참이 든든한 가교 역할을 해주시기를 기대한다.” 며 당부의 말을 전했다.   앤드류 게이틀리 주한미국대사관 상무공사는 이어진 축사를 통해, “오늘 포럼을 통해 퀄컴과 같은 다국적 기업과 중소기업간의 협력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이를 통해 국제화의 좋은 예를 보여줌과 동시에 중소기업의 성장을 가속화할 수 있기를 바란다.” 고 말했다.     이날 포럼에서는 5G AIoT 생태계를 위한 국내 중소기업과 퀄컴의 협력이 주요 사례로 소개되었다. 썬더컴코리아 박종오 대표는 ‘퀄컴과 썬더컴이 함께 설계하는 하이브리드 AI의 미래’ 를 주제로; 진코퍼레이션 이창희 대표이사는 ‘퀄컴의 Aware 플랫폼 기반 디지털 혁신’ 을; 이노뎁 전략사업부 이근우 상무는 ‘퀄컴과의 지능형 스마트시티 구축 사업’ 에 대해; 김복경 인타운 전무는 ‘기업용 Private 5G의 필요성’ 에 대해 발표했다.

2023.11.07

[MOU with Suwon Special City] AMCHAM Forges Strategic Partnership with Suwon Special City to Boost E…

AMCHAM Forges Strategic Partnership with Suwon Special City to Boost Economic Collaboration and U.S. Investment   AMCHAM signs MOU with Suwon Special City as part of mission to establish Korea as the top business Hub in Asia, fostering economic collaboration and attracting more American investment November 6, 2023 – The American Chamber of Commerce in Korea (AMCHAM Korea; Chairman & CEO James Kim) signed a Memorandum of Understanding (MOU) with Suwon Special City (Mayor Lee Jae-joon) today to strengthen economic collaboration and attract greater investments from American companies. The signing ceremony featured a delegation from AMCHAM, including AMCHAM Chairman & CEO James Kim, Qualcomm Technologies Inc. Senior Vice President and President of Asia-Pacific (APAC) O.H. Kwon, Applied Materials Korea Country Manager Park Gwang-sun, and Lam Research Korea Managing Director Jung Sung-rak. The MOU signing and accompanying special meeting cemented that the two organizations will actively collaborate to support economic cooperation and investment attraction activities of Suwon Special City and promote cooperation between U.S. and Korean companies in Suwon. Moreover, the two organizations are committed to further extending their multifaceted collaboration in areas where mutual cooperation is required. With this MOU, AMCHAM has taken a significant step towards its mission of establishing South Korea as the premier business hub in the Asia-Pacific region. Furthermore, this partnership with Suwon Special City represents a notable milestone as AMCHAM enters into its third regional agreement with a local government in South Korea, following the one established with Incheon and Paju city. AMCHAM Chairman & CEO James Kim said, “Suwon Special City, home to leading global companies, plays a significant economic role in Korea and is continually striving to become a hub for high-tech industries including biotechnology.” He added, “AMCHAM will continue to play a major role as a bridge between the U.S. and Korean governments and business communities, and we will do our best to support Suwon in attracting more FDI to the city.” Suwon Special City Mayor Lee Jae-joon said, “I firmly believe that the future of Suwon Special City holds immense potential through our economic collaboration with AMCHAM and its member companies, who lead high-tech industries on a global scale.” He emphasized, “I am dedicated to transforming Suwon Special City into a place of great promise for American companies with significant support from AMCHAM.” Going forward, the two organizations will identify specific mutual cooperation measures, attract investment from American companies by strengthening the network with AMCHAM and its member companies, and support economic cooperation and investment attraction.   ### 주한미국상공회의소, 수원특례시와 경제협력 및 미국 기업 투자 활성화 위한 상호협력 양해각서 체결   美 기업의 투자 유치 촉진 및 경제협력 지원 통해 한국의 아·태지역 제1의 비즈니스 허브 미션 실현 가속화 2023년 11월 6일 – 주한미국상공회의소(암참; 회장 겸 대표이사 제임스 김)가 오늘 수원특례시(시장 이재준)와 투자 유치 촉진 및 기업환경 조성 노력을 위한 상호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제임스 김 암참 회장 겸 대표이사를 비롯해 권오형 퀄컴 본사 수석 부사장 겸 아태지역 총괄 사장, 박광선 어플라이드 머티리얼즈 코리아 사장 겸 지역 총괄책임자, 정성락 램리서치코리아 부사장이 참석해 협약의 의미를 더했다. 본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앞으로 긴밀한 협력체계를 바탕으로 미국 기업의 투자 유치 활동을 촉진함과 동시에 나아가 수원 지역 內 한·미 기업 간 협력 증진을 위한 노력을 약속했다. 이 밖에도 상호 협조가 필요한 분야에서 다양한 협력을 이어갈 예정이다. 암참의 이번 수원특례시와의 MOU는 인천시, 파주시에 이어 암참이 한국 지방 정부와 체결한 세 번째 협약으로, 이번 MOU를 통해 암참은 대한민국을 아·태지역 제1의 비즈니스 허브로 부상케 하고자 하는 미션 실현에 한 걸음 더 다가갔다.  제임스 김 암참 회장 겸 대표이사는, “삼성전자로 대표되는 세계적 글로벌 기업들이 둥지를 틀고 있는 수원특례시는 한국 경제에 있어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고 있으며, 생명공학을 비롯한 첨단산업 분야의 글로벌 허브로 발돋움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암참은 앞으로도 한·미 양국 정부와 재계간 연결고리가 되어 핵심적인 역할을 이어 나감은 물론, 수원이 더 많은 FDI (외국인직접투자)를 유치할 수 있도록 다방면으로 적극 지원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이재준 수원특례시장은 “전 세계 경제를 선도하는 첨단 기업들이 함께하는 주한미국상공회의소가 수원시의 기업 유치에 가교가 될 것.” 이라며, “이번 협약이 수원시와 암참 모두를 상생하게 하는 길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 암참과 끈끈한 협력으로 수원시가 미국 기업들에게 기대의 땅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하겠다.” 고 덧붙였다. 향후 양 기관은 구체적인 상호 협력 방안을 마련하고, 암참 및 소속 회원사와의 네트워크 강화를 통한 미 기업의 투자유치 촉진, 경제협력 및 투자유치 지원을 도모해 나갈 예정이다. 

2023.11.06

[NYC-LG CNS-AMCHAM MOU] New York City, LG CNS and AMCHAM Korea Unite in a DX Partnership to lead …

New York City, LG CNS and AMCHAM Korea Unite in a DX Partnership to lead Sustainable Growth and Technological Innovation   Agreement is part of new initiatives to explore opportunities for collaboration and resource-sharing to leverage the latest DX technologies in New York City and foster future IT talent  November 3, 2023 – New York City Mayor Eric Adams, CEO of LG CNS Shingyoon Hyun, and Chairman & CEO of the American Chamber of Commerce in Korea (AMCHAM) James Kim announced the signing of an agreement on a groundbreaking initiative aimed at driving economic development, educational advancement, and technological innovation within New York City. This MOU establishes a comprehensive framework for cooperation with a primary focus on stimulating investments from Korean companies into New York City. AMCHAM and LG CNS will collaborate to identify and motivate Korean companies of all sizes to pursue these investment opportunities, with strong support from New York City. This partnership involves an agreement among the three organizations to collaborate in identifying technology partnership opportunities that harness cutting-edge DX technologies like AI, digital twins, IoT, and blockchain to address the technical requirements of New York City; provide internship programs to undergraduate students based in New York City; and offer support to Minority and Women-owned Business Enterprises (M/WBEs) located in New York City. “New York is back and open for business, and we want to make sure we are supporting everyone who wants to invest in our city, including international companies,” said New York City Mayor Eric Adams. “Under this administration, New York City has set an all-time record high for the number of total jobs, and this memo of understanding between New York City, LG CNS, and the American Chamber of Commerce in Korea represents another step in the right direction by bringing training and opportunities to working people across the five boroughs. LG CNS is a world leader in electronic manufacturing and IT, and we can’t wait to welcome them to New York City.”  “This partnership celebrates New York City’s pivotal role as the epicenter of global business and acknowledges the contributions of Korean businesses to our great city,” said Edward Mermelstein, Commissioner, NYC Mayor’s Office for International Affairs. The relationship forged between New York City, LG CNS, and AMCHAM Korea is historic. It will have a deep impact on New Yorkers and Minority and Women-Owned Business Enterprises. This is another example of Mayor Eric Adams and our administration’s successful efforts to boost the economy of the five boroughs of New York City.”  “With this opportunity, we are ready to help sustainable growth of New York City and contribute to better lives of New Yorkers," said Shingyoon Hyun, CEO of LG CNS. “This marks AMCHAM’s third MOU with the New York City, following agreements with Korean Air and SPC Paris Baguette. I firmly believe that this agreement is yet another symbol of the remarkable synergy between the U.S. and Korea,” said AMCHAM Chairman & CEO James Kim. “This MOU aligns perfectly with AMCHAM’s mission. One of AMCHAM’s top missions is to help more companies, including SMEs from Korea and the U.S., do more business in our respective countries. Today, we’re one step closer to realizing this vision. We will continue to encourage Korean companies to invest in New York City.” With this MOU, LG CNS is expected to explore business opportunities and expand its footprint in North America in areas such as smart city, e-government, and cloud. LG CNS plans to establish its branch in New York City with detailed discussions with the New York City and AMCHAM. With the New York branch as a base, the company plans to strengthen its cooperation with the city and AMCHAM.  ###뉴욕시-LG CNS-주한미국상공회의소, 기술 혁신과 지속 가능한 성장을 위한 DX 파트너십 구축 위해 MOU 체결미래 IT 인재 육성과 뉴욕시 기술 지원을 위한 협업 및 자원 공유 등 다양한 이니셔티브 모색    2023년 11월 3일 – 에릭 애덤스 (Eric Adams) 뉴욕시장, 현신균 LG CNS 대표이사, 제임스 김 주한미국상공회의소 (AMCHAM, 이하 암참) 회장 겸 대표이사가 3자간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3자는 뉴욕시의 경제 성장 및 교육 개선, 기술 혁신 촉진이라는 중대한 목표를 위한 중대한 걸음을 내딛었다.   본 MOU는 뉴욕시로의 한국 기업 투자 활성화에 중점을 두고 포괄적 협력 체계를 구축하기 위한 것으로, 암참과 LG CNS는 앞으로 규모 불문 다양한 한국 기업들이 뉴욕시에 투자를 고려할 수 있도록 대상 발굴 및 동기부여에 힘쓰는 한편 뉴욕시 또한 강력한 지원을 약속했다.   LG CNS와 뉴욕시·암참은 이번 MOU를 통해 △AI, 디지털 트윈, IoT, 블록체인 등 DX 신기술의 뉴욕시 적용을 위한 테크놀로지 파트너십(Technology Partnership) △뉴욕시 소재 대학생 대상 인턴십 프로그램 제공 △뉴욕시 소수인종·여성기업(M/WBE, Minority and Women owned Business Enterprises) 지원 등 협력에 나설 계획이다.   에릭 애덤스 뉴욕시장은 먼저, “뉴욕은 새로운 기회를 향해 열려 있고, 언제나 비즈니스를 맞을 준비가 되어있다. 우리 도시에 투자하고 싶어하는 모든 이들을 확실히 지원하고자 노력하고 있으며, 글로벌 기업도 예외는 아니다.” 라고 말했다. 그는 또한, “이번 행정부 하에 뉴욕시는 사상 최고의 일자리 수를 기록했고, 이번 MOU를 통해 또한 3사는 5개 자치구에 걸쳐 많은 뉴요커 들에게 훌륭한 훈련과 기회를 제공하는 등 함께 의미 있는 발걸음을 내딛었다고 생각한다.” 라고 덧붙였다. 그는 또한, “전자 제조 및 IT 분야의 세계적인 선두 기업인LG CNS를 뉴욕에서 맞을 그 날을 고대한다.” 라고 말하며 설레임을 감추지 않았다.   또한 에드워드 머멀스틴 뉴욕시 국제협력청장은 “이번 파트너십은 글로벌 비즈니스 중심지로서 뉴욕시의 역할과, 뉴욕시에 대한 한국 기업들의 기여의 반증.” 이라고 말했다. 그는 또한, “뉴욕 시, LG CNS, 암참의 이번 MOU는 역사적으로 큰 의미.” 라고 말하며, “이번 MOU는 뉴욕 시민들과 소수자 및 여성 소유 기업들에 큰 영향을 미칠 것이며, 이는 뉴욕시 5개 자치구의 경제를 활성화시키기 위한 에릭 아담스 시장과 우리 행정부의 성공적인 노력을 보여주는 또 다른 좋은 예가 될 것.” 이라고 덧붙였다.   현신균 LG CNS 대표이사는 또한, “이번 전략적 협력을 통해 DX 신기술을 기반으로 한 뉴욕시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돕겠다”고 강조했다.    제임스 김 암참 회장 겸 대표이사는 “이번 MOU는 대한항공, SPC 파리바게뜨에 이어 암참과 뉴욕시가 함께 맺은 세 번째 협약이다. 이는 한·미 양국 간 놀라운 시너지를 보여주는 또 다른 상징일 뿐만 아니라, 한·미 양국의 SME를 포함한 더 많은 기업들이 각국에서 성공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암참의 주요 미션과도 정확히 일치한다.”며, “오늘 우리는 이 비전을 실현하는 데 한 걸음 더 다가섰다. 암참은 이번 MOU를 토대로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한국 기업의 뉴욕 투자를 장려해 나가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LG CNS는 이번 파트너십을 계기로 북미 지역에서 △스마트시티 △전자정부 △클라우드 등 분야에서 사업을 확대해 나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는 한편, LG CNS는 뉴욕시·암참과 구체적 협의를 거쳐 뉴욕 현지 지사 설립 추진을 검토할 예정이다. 뉴욕 지사를 거점으로 뉴욕시·암참과의 협력을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2023.11.03

[POST-2023 AMCHAM Washington Doorknock] AMCHAM Completes “Doorknock” Visit to Washington D.C. Celebr…

AMCHAM Completes “Doorknock” Visit to Washington D.C.Celebrating Seven Decades of Unwavering U.S.-Korea Friendship and Boosting Korea's Status as the Ideal Regional HQ Hub   -AMCHAM successfully concludes “Doorknock” program between October 24-26, 2023 -Doorknock program set to be expanded in 2024, catering to Korean companies investing in the U.S.   November 1, 2023 – The American Chamber of Commerce in Korea (AMCHAM; Chairman and CEO James Kim) successfully concluded its AMCHAM Doorknock visit to Washington D.C. Spanning from October 24-26, the trip featured approximately 30 functions and meetings with U.S. administrative agencies, Congress and think tanks, to discuss the enduring U.S.-Korea economic partnership. The delegation engaged in productive meetings with officials from various sections of the U.S. Government Administration, including the Department of Commerce, the Department of State, U.S. Customs and Border Protection, the United States Trade Representative, and the White House. The itinerary also included meetings with 15 offices of Senators, including Bill Hagerty (R-TN), Jon Ossoff (D-GA), Tammy Duckworth (D-IL), Ted Cruz (R-TX), Todd Young (R-IN), Rick Scott (R-FL), Ami Bera (D-CA), Andy Kim (D-NJ), as well as Representative Ed Royce, Former Chairman of the Foreign Affairs Committee in the House of Representatives, and more. Through these meetings, the delegation was able to celebrate seven decades of the robust U.S.-Korea alliance, which was further highlighted during a luncheon hosted by South Korean Ambassador to the U.S., Cho Hyun-dong. The delegation’s counterparts agreed that the current bilateral relationship between the U.S. and Korea is the strongest that it has ever been, and there is a strong willingness from the U.S. government to further intensify collaboration through efforts like the Indo-Pacific Economic Framework for a more robust partnership. The delegation also received substantial support from the U.S. government to continue AMCHAM's endeavors in promoting Korea as the premier destination for regional headquarters in Asia. This support was notably emphasized by Kurt Campbell, Deputy Assistant to the President and Coordinator for Indo-Pacific Affairs on the National Security Council.  James Kim, Chairman & CEO of AMCHAM, said, “As we celebrate 70 years of extraordinary relationship between the U.S. and Korea, it is thrilling to witness the great diversification and deepening of our nations’ partnership. This year’s Doorknock visit has undeniably been an inspiring demonstration of the steadfast trust and partnership between the two countries.” He continued, “Furthermore, it is greatly encouraging to receive resounding support from the U.S. government in our shared goal of positioning Korea as the premier destination for regional headquarters in Asia. This reflects the enduring strength of our friendship and solidifies the foundation for another 70 years of prosperous bilateral economic cooperation.” This year's AMCHAM delegation has been enriched by the participation of prominent Korean firms such as Hyundai Motor, Kia, and POSCO, along with AWS, BAE Systems, EY, GE, Google, Kim & Chang, Lockheed Martin and Samil PricewaterhouseCoopers. In 2024, AMCHAM plans to expand the Doorknock program to include an exclusive trip tailored to Korean companies, encompassing a visit to Washington D.C. and a state conducive to investment from Korean companies.###암참, 한미동맹 70주년 기념 워싱턴 도어녹 프로그램 성료 - 암참 “2023 워싱턴 도어녹 프로그램” 지난 10월 24일부터 26일까지 진행 -  -철통 같은 우호 동맹관계 확인 및 한국의 아태지역 최고의 비즈니스 허브화 위한 암참의 노력 지원 약속 - 대미 투자 활발한 한국 기업 대상 2024 특별 도어녹 프로그램 확대 공개 예정  2023년 11월 1일 – 주한미국상공회의소(암참; 회장 겸 대표이사 제임스 김) 대표단이 ‘워싱턴 도어녹’ 일정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하고 귀국길에 올랐다. 대표단은 현지 시각으로 지난 10월 24일부터 26일까지 미국 워싱턴 D.C.를 방문하여, 바이든 행정부, 美 의회 주요 관계자 및 싱크탱크 등 30여개 고위급 인사 회의를 통해 그 어느 때보다 견고해진 한·미 경제 동반자 관계 지속·강화 방안을 논의했다.  대표단은 사흘 간에 걸친 일정을 통해 美 상무부, 국무부, 세관국경보호국(CBP), 무역대표부, 백악관을 비롯하여 행정부 각 부·처 주요 관계자들과 만나 유익한 대화를 이어나갔다. 일정의 백미는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인도-태평양 조정관을 맡고 있는 커트 캠벨과의 만남이었으며, 빌 해거티 (R-TN, 테네시주), 존 오소프 (D-GA, 조지아주), 태미 더크워스 (D-IL, 일리노이주), 테드 크루즈 (R-TX, 텍사스주), 토드 영 (R-IN, 인디애나주), 릭 스콧 (R-FL, 플로리다주) 상원의원을 포함하는 15개 상원의원실과 아미 베라 (D-CA, 캘리포니아주), 앤디 김 (D-NJ, 뉴저지주) 등 하원의원 및 에드 로이스 前 미국 연방 하원의회 외교위원회 위원장과의 만남도 일정에 포함되었다.  이번 도어녹 일정 동안 대표단은 주요 미팅 등을 통해 지난 70년간 양국의 공동 업적을 기념하며 더욱 강력해진 동맹 관계를 실감했다는 전언이다. 이는 조현동 주미한국대사가 대표단을 대사관저로 초대해 주최한 오찬을 통해 더욱 부각되었다. 대표단을 만난 美 정부 관계자들은 한 목소리로 현재의 한·미 양국의 관계는 그 어느 때보다 견고하며, 보다 굳건한 동반자 관계를 위해 인도-태평양 경제프레임워크와 같은 노력을 통해 협력을 더욱 강화하고자 하는 미국 정부의 의지가 강하다는데 의견을 같이했다.  한편, 한국의 아태지역 최고의 비즈니스 허브화를 지속적으로 강조해온 암참의 그간 노력은 美 정부 관계자로부터 큰 지지를 받았다. 특히 커트 캠벨 미국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인도태평양 조정관은 암참의 이러한 노력을 크게 지지하며 적극적 지원을 약속했다.  제임스 김 암참 회장 겸 대표이사는 “한·미 양국 동맹관계의 특별하고 놀라운 70년을 기념하며, 양국의 동반자 관계가 해가 다르게 다양해지고 깊어지는 것을 목도하는 것은 실로 짜릿한 일.” 이라고 말하며, “올 해 도어녹 방문은 양국간 변함없는 신뢰와 협력을 보여주는 중요한 이벤트.” 라고 덧붙였다.  그는 또한, “더욱이 한국을 아시아 제1의 비즈니스 허브로 만들겠다는 암참의 최우선 미션이자 공동 목표에 있어 美 정부로부터 전폭적인 지지를 받게 된 것은 더욱 고무적.” 이라고 밝히며, “이는 양국간 지속될 우정의 굳건함을 반영한 것이며, 향후 70년간 더욱 번영할 양국 경제협력의 토대를 더욱 공고히 할 것.” 이라고 강조했다.   올 해 대표단에는 한미동맹 70주년을 맞아 AWS (아마존웹서비스), BAE 시스템즈, 한영 회계법인, GE, 구글, 김앤장 법률사무소, 록히드마틴, 삼일 회계법인을 비롯하여 현대자동차, 기아자동차, 포스코 등 국내 굴지의 주요 글로벌 기업들이 함께 참석해 그 의미를 더했다.   한편, 암참은 2024년 특별히 한국 기업들을 대상으로 기존 워싱턴 방문 일정에 더해 한국 기업 투자가 활발한 미국 內 주(州, 추후 공개 예정)를 함께 방문하는 특별 도어녹 프로그램을 추진할 계획이다.

2023.11.01

[PRE-2023 AMCHAM Washington Doorknock] AMCHAM visits Washington D.C. to solidify the U.S.-Korea Alli…

AMCHAM visits Washington D.C. to solidify the U.S.-Korea Alliance on its 70th Anniversary - AMCHAM to carry out “Washington Doorknock” program between October 24-26, 2023 -   The delegation has secured approximately 30 senior-level meetings, including the Hon. Kurt Campbell and Senators Jon Ossoff, Ted Cruz, Todd Young, Mitt Romney as well as Young Kim and Andy Kim and more    October 23, 2023 – The American Chamber of Commerce in Korea (AMCHAM; Chairman and CEO James Kim) is traveling with a delegation of top-level executives from the AMCHAM community to Washington D.C. this week to meet with key figures of the Biden Administration and Congress. The annual AMCHAM “Doorknock” program enables key representatives of the global business community in Korea to meet with policymakers and stakeholders in the U.S. government to share insights and provide data that highlight the benefits of the U.S.-Korea trade relationship. This year, the Doorknock visit will run from Tuesday, October 24, to Thursday, October 26.  The delegation has secured approximately 30 meetings with officials from various sections of the U.S. Government Administration, including the Department of Commerce, the Department of State, U.S. Customs and Border Protection, the United States Trade Representative, and the White House. The itinerary also includes meetings with the offices of several members of Congress from both political parties, including Senators Jon Ossoff (D-GA), Ted Cruz (R-TX), Todd Young (R-IN), Mitt Romney (R-UT) as well as Young Kim (R-CA), Andy Kim (D-NJ), and more. The group will also be meeting with Kurt Campbell, Deputy Assistant to the President and Coordinator for Indo-Pacific Affairs on the National Security Council.  Through these meetings, the delegates plan to underscore the enduring robust U.S.-Korea bilateral relationship, commemorating 70 years of shared achievements. A key message will center on the commitment to deepen the strategic economic and technology partnerships between the two countries. The delegation will also engage in discussions surrounding the Indo-Pacific Economic Framework, exploring ways to optimize its various facets. AMCHAM Chairman & CEO James Kim said, “2023 has been a remarkable year, celebrating seven decades of extraordinary friendship between the U.S. and Korea. The partnership between our two nations has diversified and deepened in amazing ways, and this year’s Doorknock visit will be a uniquely special one.” He continued, “As the alliance and economic partnership between the United States and Korea continue to advance within strategic sectors, AMCHAM's role as a vital intermediary between the two governments has gained even greater importance. We are enthusiastic about collaborating closely with both the two governments to further bolster bilateral economic cooperation for another 70 years.” This year’s delegation consists of James Kim, Chairman & CEO of AMCHAM Korea, Henry An, Chairman of the AMCHAM Board of Governors and Senior Partner of Samil PricewaterhouseCoopers, Jeffrey Jones, Chairman of the Partners for the Future Foundation and Attorney at Kim & Chang, Jennifer Prescott, Director for International Trade and Tax Policy at AWS, Hoyoung Kim, Public Policy Principal at AWS, Manohar Thyagaraj, President of BAE Systems, Robert Smith, Partner, Asia Pacific Tax – Senior Advisor at EY, Youngje Kim, President & CEO GE, Harrison Kim, Country Director at Google, Rob Hood, Vice President at Hyundai Motors Group, Christopher Wenk, Vice President at Kia, Robert Laing, Vice President at Lockheed Martin, and In Hyuk Yeou, Head of ER and Business Development at POSCO America.  ### 암참, 한미동맹 70주년 맞아 양국 관계 공고화 위해 美 워싱턴 D.C. 방문 - 암참 “2023 워싱턴 도어녹 프로그램” 오는 10월 24일부터 26일까지 진행 -  총 사흘간 커트 캠벨, 존 오소프, 테드 크루즈, 토드 영, 미트 롬니, 영 김, 앤디 김 등 30여 개 고위급 인사와 시리즈 미팅 예정   2023년 10월 23일 – 주한미국상공회의소(암참; 회장 겸 대표이사 제임스 김) 대표단이 바이든 행정부와 美 의회 주요 인사와의 주요 만남을 위해 이번 주 미국 워싱턴 D.C.를 방문한다.   연례로 개최되는 암참의 “도어녹 프로그램”은 한국 內 글로벌 비즈니스 커뮤니티를 대표하는 대표단이 미국 정부의 정책 입안자 및 이해관계자들과 만나 한·미 무역의 성과와 산업군별 현안 및 인사이트를 공유하는 자리로, 올해는 美 현지 시간 10월 24일 화요일부터 10월 26일 목요일까지 사흘간 이어질 예정이다.   대표단은 미 상무부, 국무부, 세관국경보호국(CBP), 무역대표부, 백악관을 비롯하여 행정부 각 부·처 주요 관계자 및 상원의원 등 약 30개의 고위관료급 회의를 앞두고 있는 가운데,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인도태평양 조정관을 맡고 있는 커트 캠벨을 비롯, 존 오소프 조지아주 상원의원, 테드 크루즈 텍사스주 상원의원, 토드 영 인디애나주 상원의원, 미트 롬니 유타주 상원의원실, 영 김 캘리포니아주 하원의원, 앤디 김 뉴저지주 하원의원 등과의 미팅이 일정에 포함되어 있다. 한미동맹 70주년을 맞이하는 올해 특별히 대표단은 주요 미팅 등을 통해 지난 70년간 양국의 공동 업적을 기념하며 굳건한 한미 관계를 강조하고 재확인하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양국의 강력한 경제협력 관계의 성과를 기념하는 동시에, 상호간 더욱 강력해진 경제 및 기술 파트너십 심화를 위한 노력에 초점을 맞출 방침이다. 대표단은 또한 인도·태평양 경제 프레임워크를 다방면으로 검토하며 최적화 방안을 모색하는 논의의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제임스 김 암참 회장 겸 대표이사는 "2023년은 한미 동맹의 70주년을 기념하는 뜻깊은 해로, 양국간의 특별한 우정을 축하하는 해이다. 한·미 양국간 동반자 관계는 놀랍게도 해가 갈수록 다양해지고 깊어지고 있으며, 그러한 점에서 금년 도어녹은 더욱 특별한 가치와 의미를 갖는다.”고 말했다. 그는 또한 “한미 양국간 동맹과 경제협력이 특별히 전략적 분야에 있어 계속해서 발전해감에 따라 양국 정부 간 가교로서 암참의 역할이 어느때 보다도 중요해지고 있다.”며, “향후 70년 이상 더욱 깊어질 경제 협력을 기대하며 한미 양국 정부와 꾸준히 긴밀한 관계를 유지해 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번 대표단은 제임스 김 암참 회장 겸 대표이사, 헨리 안 암참 이사회 의장 겸 삼일회계법인 부대표, 제프리 존스 미래동반자재단 이사장 겸 김앤장 법률사무소 변호사, Jennifer Prescott Director for International Trade and Tax Policy at AWS, 김호영 AWS 정책협력실 이사, Manohar Thyagaraj BAE 시스템즈 사장, 로버트 스미스 한영회계법인 세무본부 파트너, 김영제 GE 대표이사/사장, 김경훈 구글 코리아 사장, 롭 후드 현대자동차 부사장, 크리스토퍼 웽크 기아차 부사장, 로버트 랭 록히드마틴 한국지사장, 여인혁 Head of ER and Business Development at POSCO America 등으로 구성되었다.

2023.10.23

[MOU with Paju City] AMCHAM Pledges to Actively Support Paju City’s “Leap Toward a Greater Paju Proj…

AMCHAM Pledges to Actively Support Paju City’s “Leap Toward a Greater Paju Project”​AMCHAM signs MOU with Paju City as a part of mission to position Korea as a business hub in Asia and support economic collaboration to attract more investment from American companies  October 20, 2023 – The American Chamber of Commerce in Korea (AMCHAM Korea; Chairman & CEO James Kim) visited Paju City this afternoon to sign a Memorandum of Understanding (MOU). The signing ceremony was attended by AMCHAM Chairman & CEO James Kim, Paju City Mayor Kim Kyung-il, National Assemblyman for Paju City Park Jeong, Chairman of Paju Chamber of Commerce and Industry Park Jong-chan and CEO of Original Beer Company Park Seung-won. Original Beer Company is an AMCHAM member company located in Paju City. This agreement serves as a testament to the robust partnership between the two organizations. It is strategically designed to facilitate investments from AMCHAM member companies, bolster the “Leap Toward a Greater Paju Project” and reinforce AMCHAM's unwavering commitment to fostering a fair business policy environment that harmonizes with Paju City's overarching vision. The Leap Toward a Greater Paju Project is a visionary initiative designed to propel Paju City – a city of a million dreams and opportunities – into a new era of economic growth, focusing on peace economy zones, economic free trade areas, and the revitalization of industries, including culture and tourism. In the broader context, this MOU marks yet another pivotal milestone in AMCHAM's primary mission to facilitate South Korea's emergence as number one business hub within the Asia-Pacific region. Furthermore, this partnership with Paju City represents a notable milestone as AMCHAM enters into its second regional agreement with a local government in South Korea, following the one established with Incheon City just last year. This meeting was arranged to realize its greater mission through close collaboration between Paju City and AMCHAM, who plays a crucial role in maintaining a strong partnership with South Korea’s top ally and future-oriented cooperation partner, the United States. With the signing of the MOU and the special meeting, the two organizations will actively cooperate to support economic cooperation and investment attraction activities of Paju City and promote cooperation between U.S. companies and Korean companies in Paju. James Kim, Chairman & CEO of AMCHAM, remarked, “With its well-established industrial complexes, robust infrastructure, and an array of investment opportunities, including peace economy zones and economic free trade areas, Paju City is actively striving to position itself as a global business hub, attracting a growing number of MNCs looking to expand their operations in South Korea.” He added, “AMCHAM will continue to play a major role in the future as a bridge between the U.S. and Korean governments and business communities. We will actively support the Paju City’s mission. Paju City Mayor Kim Kyung-il said, “This agreement with AMCHAM and its globally esteemed member companies is poised to usher in an even brighter future for Paju City. Looking ahead, we aim to broaden the horizons for companies investing in Paju City through the close collaboration of both organizations, and Paju City is fully committed to offering unwavering support.” Going forward, the two organizations will identify specific mutual cooperation measures, attract investment from American companies by strengthening the network with AMCHAM and its member companies, and support economic cooperation and investment attraction.  ### 주한미국상공회의소, 파주시와 MOU 체결 통해 ‘더 큰 파주 도약 프로젝트’ 적극 지원 약속  美 기업의 투자 유치 촉진 및 경제협력 지원 통해 한국의 아·태지역 제1의 비즈니스 허브 미션 실현 가속화  2023년 10월 20일 – 주한미국상공회의소(암참; 회장 겸 대표이사 제임스 김)가 19일 오후 파주시(시장 김경일)를 방문하여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이날 체결식에는 제임스 김 암참 회장 겸 대표이사를 비롯해 김경일 파주시장, 박정 의원, 박종찬 파주상공회의소 회장이 참석했으며, 파주시 소재 암참 회원사인 오리지널 비어 컴퍼니의 박승원 대표가 참석해 협약의 의미를 더했다.   본 협정을 통해 양 기관은 이른바 ‘더 큰 파주 도약 프로젝트’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한 상호 긴밀한 협력을 약속하며, 암참 회원사의 파주 투자 유치와 암참의 공정하고 자유로운 기업경영 및 정책 환경 조성을 위한 기반을 마련하였다.    ‘더 큰 파주 도약 프로젝트’는 평화경제특구, 경제자유구역 지정을 중심으로 기업유치·문화·관광을 비롯한 각종 산업 활성화 등 100만 도시 파주로 도약을 위한 신성장 프로젝트이다. 이번 MOU는 대한민국을 아·태지역 제1의 비즈니스 허브로 부상케 하고자 하는 암참의 미션 실현을 위한 또 하나의 초석이 될 것으로 보인다. 더욱이 파주시와의 MOU는 지난 해 인천시에 이어 암참이 한국 지방 정부와 체결한 두 번째 협정이라는 점에서 한층 특별한 의미가 있다.   대한민국의 최우방 동맹국이자 미래 지향적 경제협력 파트너인 미국과의 굳건한 관계 유지에 중추적인 역할을 수행해 오고 있는 암참과 더 큰 파주를 향한 비전을 가진 파주시는 금번 MOU와 간담회를 계기로 향후 ▲파주시의 미국 기업 경제협력 및 투자유치 활동 지원, ▲한국시장 진출을 희망하는 미국기업과 파주 內 한국 기업들과의 협력 증진 등을 위해 적극 협력하여 나갈 예정이다.   제임스 김 암참 회장 겸 대표이사는, “파주시는 탄탄하게 조성된 산업단지와 인프라, 평화경제특구와 경제자유구역 등의 다양한 투자 기회를 가진 도시로서, 글로벌 기업들의 한국 內 사업 확장 유치 및 글로벌 비즈니스 허브로 자리매김하기 위한 노력을 다하고 있다” 라고 말하며, “암참은 앞으로도 한·미 양국 정부와 재계간 연결고리가 되어 핵심적인 역할을 이어 나감은 물론, 파주의 ‘더 큰 파주 도약 프로젝트’ 성공을 위해 다방면으로 적극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경일 파주시장은 “세계적인 기업이 함께하는 암참과 협약을 맺게 되어 파주시의 미래가 한층 더 밝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하며, “앞으로 양 기관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파주시에 투자하는 기업의 활동 영역이 더욱 확대되기를 기원하며, 파주시에서도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 고 덧붙였다. 향후 양 기관은 구체적인 상호 협력 방안을 마련하고, 암참 및 소속 회원사와의 네트워크 강화를 통한 미 기업의 투자유치 촉진, 경제협력 및 투자유치 지원을 도모해 나갈 예정이다.

2023.10.23

[SME Colloboration & Innovation Summit 2023] AMCHAM empowers win-win collaboration between global co…

AMCHAM empowers win-win collaboration between global companies and SMEs for sustainable growth  AMCHAM SME Collaboration & Innovation Summit 2023   September 7, 2023 - The American Chamber of Commerce in Korea (AMCHAM; Chairman and CEO James Kim) the very first AMCHAM SME Collaboration & Innovation Summit today at the Grand Hyatt Seoul. Featuring speakers from industry and academia, this event examined the power of collaboration under the theme, “Mutually Sustainable Growth through MNC and SME Partnerships.” The summit kicks off with Congratulatory Remarks from H.E. Lee Jae-jung, Chairperson of the Trade, Industry, Energy, SMEs and Startups Committee at the National Assembly. In his opening remarks, AMCHAM Chairman & CEO James Kim highlighted the clear benefits of partnerships between global companies and SMEs. “Both MNCs and SMEs each offer their distinct and crucial strengths to these alliances, resulting in heightened innovation and superior concepts.”  He continued, “AMCHAM is determined to facilitate enhanced business opportunities for SMEs in both the U.S. and Korea. AMCHAM’s ABC and KBC programs are great examples of AMCHAM’s important role in this endeavor. He added, “AMCHAM stands ready to support both governments in driving inclusive economic development and fostering innovation on a global scale. We will continue working closely with industry partners to create an environment conducive to doing business for both SMEs and MNCs.” Deputy Chief of Mission Joy Sakurai from the U.S. Embassy Seoul pledged the U.S. government’s support for collaboration between U.S. and Korean MNCs and SMEs to nurture sustainable innovation and growth.  In addition, expert speakers from various global companies shared strategies and best practices that drive economic development and foster innovation on a global scale.  Professor Emeritus Chae-Un Lim Sogang University’s School of Business and Chair of the SME Policy Forum at the Korea Academy of SME and Start-up Policy Initiative (KASPI) delivered a keynote speech on the theme, “Strategic Collaboration between Global Companies and Local SMEs: a Relation-Oriented Win-Win.”  In his keynote speech, Professor Kim said, “Due to deteriorating external conditions and sluggish domestic demand, it is a challenge for Korean SMEs to create growth engines. If global companies with international marketing capabilities and distribution networks collaborate in a way that opens opportunities for Korean SMEs with excellent technology to expand overseas, a win-win situation, or a ‘Positive Sum,’ is possible.” As an example, he cited Amway Korea, which operates programs such as “One for One” and “Global Open Innovation” to identify SMEs with outstanding potential and provide support in all areas from new product development to overseas sales. President Hae-Chung Shin of Danaher Korea and Supplies Sales Manager Han-Su Yu of HP Korea spoke on the topics, “DBS (Danaher Business System): How Danaher Enables Sustainable Growth” and “HP Amplify Impact - A Partnership for the Sustainable Growth,” respectively, providing an in-depth look into how the two companies utilize partnerships to enable sustainable growth.  The event concluded with a panel discussion led by Director Kunn Richard Ryu at EY APAC MSGC. The panel included the keynote speakers as well as TASK Regional General Manager Kevin Dohwan Kim from Beckman Coulter Korea and Director Joosung Pang from Amway Korea.   ###  주한미국상공회의소, 지속 성장을 위한 글로벌 기업-중소기업 간 상생협력 강화 방안 모색 ‘2023 암참 중소기업 협업 및 혁신 서밋’ 개최   2023년 9월 7일 – 주한미국상공회의소 (암참; 회장 겸 대표이사 제임스 김)가 오늘 오전 그랜드 하얏트 서울 호텔에서 ‘2023 암참 중소기업 협업 및 혁신 서밋 (AMCHAM SME Collaboration & Innovation Summit 2023)’을 개최했다. ‘글로벌 기업과 중소기업의 협력을 통한 상호 지속 가능한 성장’을 주제로 열린 이번 서밋에는 학계 및 산업 각계 전문가들이 연사로 나서 동반 성장을 위한 글로벌 다국적 기업(MNCs)과 중소기업(SMEs)간 상호 협력이 지닌 힘을 검토해 보는 시간을 가졌다.   행사는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위원장인 이재정 의원의 축사로 시작되었다.   암참 제임스 김 회장 겸 대표이사는 또한 개회사를 통해 글로벌 기업과 중소기업 간 파트너십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글로벌 다국적 기업(MNCs)과 중소기업(SMEs)은 서로 각자가 가진 특유의 장점 및 강점을 공유하며 혁신성과 우수성을 제고할 수 있다.”고 말했다.  그는 또한, “암참은 한·미 양국의 중소기업이 서로의 나라에서 더욱 활발한 비즈니스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암참의 ABC, KBC 프로그램은 중소기업 진흥을 위한 한·미 양국 정부간 협력에 있어 암참이 가지는 상징성과 주요 역할을 보여주는 좋은 예.” 라고 말하며, “암참은 경제 발전을 선도하는 포용력 발휘 및 글로벌 차원의 혁신 촉진을 위해 양국 정부를 지원할 만반의 준비가 되어 있다.”고 강조하며, 중소기업(SMEs)과 글로벌 다국적 기업(MNCs) 모두에 보다 나은 환경 조성을 위하여 다양한 산업 파트너들과 긴밀히 협력하여 나갈 것.” 이라고 각오를 밝혔다.    주한미국대사관 조이 사쿠라이 부대사는 이어 지속가능한 혁신과 성장이라는 대의를 위한 한미 양국의 다국적 기업(MNCs)과 중소기업(SMEs) 간 협력에 있어 미국 정부 역시 힘을 보탤 것이라는 약속을 전했다.   또한 이어진 식순을 통해 다양한 글로벌 기업에서 연사로 참여, 글로벌 차원에서의 경제 발전과 혁신 촉진과 관련된 전략과 모범 사례를 공유했다.   서강대학교 경영대학 임채운 명예교수는 '글로벌 기업과 한국 중소기업의 전략적 협업: 관계 중심의 상생 모델' 이라는 주제로 기조연설을 진행했다. 임채운 교수는 기조연설을 통해 “대외 여건 악화, 내수 침체 등으로 국내 중소기업들이 성장 동력을 마련하기 쉽지 않은 상황이다. 국제적 마케팅 역량과 유통망을 갖춘 글로벌 기업들이 기술력이 우수한 한국 중소기업의 해외 진출 기회를 열어주는 방식으로 협업하면 모두에게 이득이 되는 ‘포지티브 섬 (Positive Sum)’ 차원의 상생이 가능하다.” 고 전하며, 대표 사례로 잠재력이 뛰어난 중소기업을 발굴해 신제품 개발에서 해외판매까지 긴밀히 상호 협력하며 일괄적으로 지원하는 ‘원포원’, ‘글로벌 오픈 이노베이션’ 등의 프로그램을 운영 중인 한국암웨이를 꼽았다.   뒤이어, 다나허 코리아의 신해청 회장과 HP 코리아의 유한수 이사는 각각 ‘다나허社의 비즈니스’와 ‘HP의 지속가능한 동반 성장 파트너십’을 주제로 두 회사가 파트너십을 활용하여 어떻게 지속 가능한 성장을 도모하고 있는지에 대한 심도 있는 발표를 진행하였다.   이후 이어진 패널 토론에서는 EY 한영 APAC의 류근우 상무가 좌장으로, 앞서 참여한 기조연설 및 연사들과 함께 한국 백크만쿨터 김도환 TASK 지역 총괄사장 및 한국암웨이 방주성 전무가 자리하여 해당 주제와 관련한 더욱 깊은 통찰을 나누며 행사를 마무리했다. 

2023.09.07

[Cool Korea Challenge] AMCHAM Chairman & CEO James Kim JoinsEnergy Saving Campaign, the Cool Korea C…

AMCHAM Chairman & CEO James Kim JoinsEnergy Saving Campaign, the Cool Korea Challenge  Eco-friendly campaign to encourage people to wear lighter clothes as part of ESG efforts, promoting the significance of environmental preservation and combating global warming   August 17, 2023 – The American Chamber of Commerce in Korea (AMCHAM; Chairman and CEO James Kim) Chairman & CEO James Kim participated in the Cool Korea Challenge, the energy saving campaign initiated by fashion group Hyungji and state-run Korea Energy Agency. The relay campaign involves business leaders encouraging people to wear light and cool clothes to conserve energy. In a collective effort, business executives across industries are actively engaging in this eco-friendly campaign to help reduce energy costs and lower the temperature by 2-3 degrees. Their active involvement in ESG activities demonstrates a strong commitment to promote the importance of preserving the environment and combating global warming. The challenge operates as a dynamic relay, in which participants wear cool clothing, share the initiative on their social media accounts and nominate the next participant in the campaign. AMCHAM Chairman & CEO James Kim said, “I’m very pleased to be part of this meaningful initiative, the Cool Korea Challenge. We recognize that even small initiatives can have a significant impact, not only in enhancing the energy efficiency, but in delivering a sustainable future for the world.” He added, “As the global shift towards a low-carbon economy accelerates, AMCHAM takes climate change issue very seriously and keen to integrate ESG into all aspects of AMCHAM’s activities to pave the way for a brighter, cleaner, sustainable future.” Chairman Kim was picked out by Citi Bank Korea CEO Yoo Myoung-soon to participate in the campaign and nominated O.H. Kwon, SVP & President of Qualcomm APAC, as the next participants of the campaign.###주한미국상공회의소 제임스 김 회장 겸 대표이사, 에너지 절약 캠페인 ‘쿨 코리아 챌린지’ 동참     환경 보전과 지구 온난화에 대응하는 ESG 활동의 일환으로 시원한 복장 착용을 통한 에너지 절약을 장려하기 위한 취지의 친환경 캠페인        2023년 08월 17일 – 주한미국상공회의소(암참) 제임스 김 회장 겸 대표이사가 ‘쿨 코리아 챌린지’에 동참했다. ‘쿨 코리아 챌린지’는 여름철 시원하고 간편한 옷차림으로 근무하면서 체열을 낮추자는 취지의 에너지 절약 릴레이 캠페인으로, 패션그룹 형지와 한국에너지공단의 제안으로 시작되었다.     각계각층의 참여 인사들은 여름철 시원한 복장을 착용, 체감 온도를 2~3도 낮춰 에너지 절감에 기여하고 ESG 활동으로 환경 보전과 지구 온난화에 대응하려는 취지의 친환경 캠페인을 펼치고 있다. 챌린지는 각계 리더가 시원한 복장을 입고 사진을 촬영해 SNS에 홍보하고 다음 주자를 지목하는 릴레이 방식으로 진행된다.    제임스 김 암참 회장 겸 대표이사는, “쿨 코리아 챌린지와 같은 의미 있는 캠페인에 동참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 이러한 작은 노력들이 모여 가깝게는 에너지 효율 향상, 궁극적으로는 지속 가능한 미래를 구축하는 데 있어 상당한 영향을 미칠 것.” 이라고 말하며, “저탄소 경제로의 글로벌 전환이 가속화되는 가운데, 암참은 기후 변화 문제를 매우 심각하게 받아들이고 있고, 이에 ESG를 암참 활동의 모든 측면에 통합하여 더 밝고 깨끗하며 지속 가능한 미래를 위한 길을 열어가려 한다.” 라고 덧붙였다.     제임스 김 회장 겸 대표이사는 유명순 한국시티은행장에게 배턴을 이어받아 이번 캠페인에 참여하였으며, 다음 주자로 권오형 퀄컴 본사 수석 부사장 겸 아태지역 총괄 사장을 추천했다.

2023.08.17

For any media inquiries, please contact our Communications & PR team.
E-mail: comms@amchamkorea.org Tel: (82-2) 6201-2222